터벅터벅 / 민서

スポンサーリンク
歌詞和訳lyrics原文/가사
帰り道
同じ歩幅を歩いたように
私の1日私は本当にどれだけの百点があることができます.
今日と明日の間に家に挟むhM …
そうできる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.
今日もお休みです
この突き出したとげが多い都市
刺される…。
ちょっと痛い
寝てしまうと小さくなる私の夢
恥ずかしいもの嫌いで今日も我慢してますが、umm …
そうできる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.
今日もお休みです
この棘の多い街で
刺される…。
ちょっと痛い
私の人生の中でも10秒を超えます。
ボタンがあればいいんですが。
解消の矛盾に耐える
私はまだ小さいですね。
不安な素人気分
落ちたらどうしてもだめだ
無意味な欲望が突然嘘をついた
ほこりが多い一日
この突き出したとげが多い都市
刺される…。
ちょっと痛い

On the way back home
I think I’m pretending to be a step as well.
What percentage of my day will I really be
Between today and tomorrow, I am stuck between houses.

I do not know if this should work.
I’m stuttering today.
In this city there are so many thorns
I was stabbed …
It hurt a little.

When I sleep, my old dreams become smaller.
I hate embarrassment.

I do not know if this should work.
I’m stuttering today.
I am in this thorny city
I was stabbed …
It hurt a little.

I skip 10 seconds in my life
I want a button.
To deal with conflicts without resolution
I’m still young.

Anxiety anxiety mood
If it falls, it will not be for some reason.
The lie grew suddenly by a bad greed
A dusty day

In this city there are so many thorns
I was stabbed …
It hurt a little.

터벅 터벅 집으로 돌아가는 길엔
걸음 만큼 덤덤한 척이 는 것 같아
내 하루에 진짜 나는 몇 퍼센트나 될까
오늘과 내일 사이 틈사이에 끼여 집으로 hmm..

이래도 되는지 안되는지 모르겠어
오늘도 더듬더듬 헤매이다가
돋친 가시가 너무 많은 이 도시에 난
찔려…
조금 아팠어

자고 나면 작아져만가는 오래된 내 꿈에
부끄러운게 싫어 오늘도 꾹 참고 있지만 umm..

이래도 되는지 안되는지 모르겠어
오늘도 더듬더듬 헤매이다가
돋친 가시가 많은 이 도시에 난
찔려…
조금 아팠어

내 삶에도 10초씩 건너뛰는
버튼이 있으면 좋겠어
해소 없는 갈등을 감당하기엔
아직 난 어린가봐

불안불안 외줄을 타는 기분
떨어지면 왠지 안될것 같고
괜한 욕심에 불쑥 거짓말이 늘어난
먼지 많은 하루

돋친 가시가 너무 많은 이 도시에 난
찔려…
조금 아팠어

コメント

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