길고양이 / 요아리 (Yoari)

スポンサーリンク
歌詞和訳lyrics原文/가사
また厚い服を着た
まだ私の心をくぐった
本当に辛いです。
何もしてない
垣根に聞こえる笑い声の声
月の影はあの人の心を踏んでいる
行けない道は猫のように
何が起こるかわからないけど
月の光について行くと
一度も夢を見ない
冷たい姿でも
あの月は私を発光させた
過去の道を歩いても
あなたがどこに行ったか分かりません。
足が痛くて果てしない道
誰もいない
街は冷たい空気が漂っている
華やかな明かりを通して、多くの人の中に
私と一緒にいた吉猫のように
どこに行くのかわからないけど
月の光について行くと
一度も夢を見ない
冷たい姿でも
あの月は私を発光させた

The wind is cold.
I dig deep into my heart.
I am so sick of being sick.
I did not do anything.
The sound of laughter over the fence
In those people walking on the moon shadow
Like a road crawl without a place to go
I do not know what’s going to happen.
Walking along the moonlight
I do not dream once
Even if it is a shabby figure
That moon makes me shine
When I walk again on the way past
I do not know where he is going.
My feet are sore.
There is no one near you.
With the cold air spreading everywhere
In a lot of people walking in colorful lights
Like a road-stopping cat with me
I do not know where to go.

Walking along the moonlight
I do not dream once

Even if it is a shabby figure
That moon makes me shine

바람 참 차다 두꺼운 옷도 뚫고
내 마음 깊은 곳 까지 파고 드네
속이 참 쓰리다 변변찮은 모습에
무엇 하나 한 게 없구나
담장 너머 들리는 웃음 소리와
달 그림자 밟고 거니는 저 사람들 속에
갈 곳 없이 움츠려있는 길고양이 처럼
무슨 일이 생길지 알 순 없지만
달빛 따라 걷다 보면
한번은 나도 꿈을 꾸진 않을까
초라한 모습이라 해도
저 달이 날 빛나게 하니까
지나 온 길을 또 다시 걸어가도
어디로 가고 있는지 알 수 없네
발이 참 아프다 끝도 없는 길엔
누구 하나 곁에 없구나
거리 마다 퍼지는 차가운 공기와
화려한 불빛을 거니는 많은 사람들 속에
나와 함께 멈춰 서있는 길고양이 처럼
어디로 가야 할지 알 순 없지만

달빛 따라 걷다 보면
한번은 나도 꿈을 꾸진 않을까

초라한 모습이라 해도
저 달이 날 빛나게 하니까

コメント

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